People and Culture

예상할 수 없었던 의외성으로 공간을 채우다

페이지 피플 인터뷰
아이디어플랩 최용석 대표

[페이지 피플] 코로나19 확산으로 곳곳이 얼어붙어 가던 서울의 중심부, 명동. 여기에 단절된 관계를 연결하고 공간의 가치를 새롭게 만드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들은 변하는 시대 속, 예술과 문화에 대한 담론이 오갔던 명동의 정신을 재해석하고 현재로 연결해냅니다. 그리고 그들의 가치는 한국YWCA연합회관을 리모델링한 소셜커뮤니티타운, 페이지 명동으로 거듭났습니다. 페이지 명동을 통해 변화를 추동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Q. 간단한 자기소개, 그리고 페이지 명동에서 맡은 역할에 대한 설명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브랜딩, 마케팅 회사 아이디어플랩의 대표이사 최용석입니다. 일차적으로 저는 페이지 명동의 공간 컨셉을 구체화하는 작업을 했고요. 조경과 인테리어를 통해 그런 컨셉을 다듬고 실현해 나가면서 페이지 명동에 방문하는 사람들이 경험하고 만질 수 있는 요소를 만들었습니다.

Q. 어떤 계기로 페이지 명동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었나요?

한국YWCA연합회관에서 제가 가진 상상력을 펼쳐갈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만큼 잠재력 있는, 좋은 공간인 것 같아요. 그 잠재력을 실현할 수 있는 전문가를 초빙해 함께하게 되었는데, 조경을 담당해주시는 씨토포스의 최신현 대표님이세요. 대표님이 제가 상상했던 것 이상으로 더 좋은 그림을 만들어주셨죠.

Q. 페이지 명동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공간이 있나요?

1층에서 꼭대기의 루프탑으로 연결되는 조경이 아름답습니다. 밖에서부터 보여지는 1층의 조경을 따라 로비에 들어서고, 그 감상은 7층(루프탑)의 원시림으로 이어집니다. 많은 고민이 담긴 공간이라 다 애정이 가지만, 특히 그 부분이 기억에 남네요.

Q. 페이지 명동이 추동했으면 하는 변화는 무엇일까요?

저는 가장 상업적이고 물질적으로 발달한 이 도시 한복판에 사람들을 생각하고 공유와 나눔을 말할 수 있는 건물이 세워졌다는 사실 자체만으로도 큰 의미가 있는 것 같아요. 나아가 명동을 비롯한 도심에 원시림이 위치하게 된다는 것은 전혀 예상할 수 없었던 의외성으로 다가갈 것 같습니다. 태초부터 변하지 않는 자연의 모습을 보면서 우리의 원래 모습을 찾고 회복하는 시작이 될 수 있지 않을까요?

자연과 사람이 만나 회복하고, 사람과 사람이 관계를 맺고, 세대와 세대가 연결되는 원동력이 될 수 있을 것이고, 그 회복의 힘이 명동을 변화시키는 작은 출발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해요.

■ [페이지 피플] 명동을 혁신과 가능성의 공간으로 : 사회혁신기업 더함 양동수 대표
■ [페이지 피플] 세상을 바라보는 공간으로 만들다 : SAAI 건축 이진오 소장
■ [페이지 피플] 새로운 이야기의 레이어를 쌓다 : 사회혁신기업 더함 방은영 실장

Tags